본문 바로가기
이전 상태로 변경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National Library for chldren and young adults

메뉴 열기
전체보기

주메뉴

  • 귀를 기울이는 집 상세정보
    귀를 기울이는 집 귀를 기울이는 집
    지은이 김혜진 지음
    발행처 다른
    발행연도 2018
    주제구분 문학
    추천사서 고정주
    자료찾기

책소개

중학생인 담이는 유명한 작가이며 학자인 정인후 교수의 기념관에 견학을 갔다가 우연히 그녀의 비서가 된다. 고령으로 더 이상 펜을 쥘 힘이 없는 정교수가 말하는 이야기를 받아 적는 임무를 맡게 된 것이다. 기념관은 교수의 자택이기도 한데, 고풍스러운 외관에 수 십 개의 방이 미로처럼 얽혀있는 곳이었다. 담이는 신비로운 비밀을 간직한 것 같은 이 장소에 점점 매료된다. 그동안 외부와의 접촉을 끊고 지내던 정교수가 몇 년만에 집에서 여름 모임을 열기로 하면서 여러 사람들이 정교수의 집으로 모이게 된다. 담이는 그 과정에서 감춰졌던 비밀스러운 사건과 마주하게 된다.
담이는 어릴 적부터 선택적 함구증으로 진단 받았다. 집에서는 아무렇지 않은데도 유치원이나 학교에서는 입이 떨어지지 않아 힘들게 지냈다. 하지만 정교수의 집에서 만난 사람들과는 따뜻함을 느끼며 편하게 말할 수 있게 된다. 특히 동갑내기 유주와는 정교수의 이야기 속 단어를 함께 유추해가며 집에 대한 비밀과 사건의 실마리를 조금씩 풀어간다.
작가는 타인과 대화하는 것에 불편함이 있는 담이를 통해 ‘말’이 담고 있는 의미와 소통의 진실에 대해 전달하고자 했다. 등장인물들이 단어가 가진 중의성을 단서로 삼아 미스터리한 사건의 해결점에 도달할수록 독자들은 점점 소설 속 이야기와 그 이야기를 구성하는 말의 힘에 빠지게 된다. 책을 읽고 난 후에는 언어를 매개로 한 신비한 모험을 하고 돌아온 기분이 들 것이다. 자아를 탐색하는 청소년기에 겪는 심리적 답답함을 풀어주고 관계에 대한 이해를 성장시키는 작품이다. 김혜진 작가는 장편 판타지인 <아로와 완전한 세계> 3부작으로 청소년들의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이 작품은 그 뒤를 잇는 흥미로운 신작 판타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