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전 상태로 변경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National Library for chldren and young adults

메뉴 열기
전체보기

주메뉴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사서추천도서는,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사서들이 발행 6개월 이내의 신착도서 중에서 어린이, 청소년의 발달단계를 고려하여 공감할 수 있는 도서를 선정하고 유아, 초등(저), 초등(고), 청소년으로 대상을 구분하여 매월 책 내용과 함께 누리집에 공개합니다.

자료열람

확인

엑셀다운로드

  • 고민해서 뭐 할 건데? 정보
    고민해서 뭐 할 건데?표지 고민해서 뭐 할 건데?
    주제구분 문학
    추천사서 한원민
    도서정보 김혜정 지음 ; Juno 그림 | 와이스쿨 | 2018
    책소개 이 책은 청소년들이 고민하는 문제를 키워드로 삼아, 영화, 소설, 만화 등 다양한 작품에 얽힌 이야기로 풀어낸 에세이다. 이 글을 쓴 김혜정 작가는 그동안 십대들을 위한 소설을 쓰면서 청소년들의 생활을 가까이에서 관찰해왔다. 이 책은 그러한 작가가 지닌 공감의 시선과 거기에서 우러나온 조언을 담고 있다. 작가는 문학작품을 읽을 때 작품의 주제, 교훈 등을 찾기보다 작품에 담긴 의도를 추측해보며 작품을 보라고 권한다. 청소년이 일상에서 부딪히는 많은 문제를 다룬 여러 가지 미디어 속 작품들을 소개하고 있지만 그렇다고 해서 청소년들에게 그 어려움을 꼭 예술작품들처럼 극복하라고 말하지는 않는다. 오히려 십대들이 겪고 있는 아픔을 잘 이해하지 못하는 어른들과 그들이 쓴 작품의 권위적 태도를 날카롭게 꼬집기도 한다. 책 속에서 작가는 <슬램덩크>라는 만화를 예로 들며 주인공 강백호처럼 ‘지금’을 중요하게 여기는 것이 청소년에게 필요하다고 말한다. <가족의 탄생>이라는 영화를 통해서는 평범하지 않은 가족 구성원의 분투를 이해하며 소위 말하는 평범한 가족에는 전혀 문제가 없냐고 되묻기도 한다. 이처럼 작가는 오늘의 우리 청소년들과 비슷한 고민을 겪고 있는 여러 예술작품 속 등장인물을 탐색하고 그들을 통해 청소년들의 고민을 함께 공유하고자 한다. 이 책을 읽는 재미는 여러 미디어를 통해 표현되는 다양한 시선을 돌아보는데 있다. 여러 가지 처지에 놓인 이들의 경험을 함께 돌아보는 것도 위로가 된다. 이 책은 십대들의 고민이 그들만의 것이 아니라고 말한다. 청소년들이 ‘그까짓 거 뭐 어때’ 하며 고민을 툭툭 털어버리고 더욱 괜찮은 인생을 살아가기 위해 앞으로 나아가도록 응원하는 책이다.
    자료찾기
  • 이솝에게 배우는 민주주의 정보
    이솝에게 배우는 민주주의표지 이솝에게 배우는 민주주의
    주제구분 사회과학
    추천사서 윤덕영
    도서정보 박혁 글 ;김민지 그림 | 맹&앵 | 2018
    책소개 기원전 6세기 경 고대 그리스에 살았던 노예이자 이야기꾼인 아이소포스는 의인화된 동물들을 빗대어 세상의 부조리한 상황을 꼬집고자 이솝 우화를 썼다. 그는 여러 동물들의 모습에 빗대어 삶의 도덕적 교훈을 재치 있게 이야기해 주고 있다. 독일에서 정치학을 공부한 저자 박혁은 이솝우화와 민주주의의 만남을 통해 우리가 보지 못했던 이야기의 저변에 깔린 옛 아테네 시민의 민주주의적 사고를 밝혀낸다. 이솝우화를 매개로 하여 민주주의란 무엇이며, 민주주의 사회를 이끌기 위한 구성원의 역할이 무엇인지 되짚어볼 수 있다는 것이다. ‘토끼와 거북이의 경주’에서 아이소포스가 의도하는 바는 자만심의 폐해와 노력하는 자의 승리가 아니라는 것이 저자의 견해다. 오히려 이 이야기는 빠르고 효율적이라는 이유로 소수의 똑똑한 전문가가 지배하는 것을 원치 않는 아테네 시민의 의식을 대변한 것이라고 본다. 아테네 시민은 시민 스스로가 통치하는 느린 민주주의를 실현해나갔던 사람들이다. 저자는 ‘누가 고양이 목에 방울을 달아야 하는가?’에 대해서도 당연히 국가가 그 일을 감당해야 한다고 말한다. ‘여우와 두루미의 식탁’ 우화에 대해서도 각자가 지닌 다양한 차이에 대한 더 근본적인 존중과 배려가 필요하다고 역설한다. 단순히 기회와 조건만 정비하는 것으로는 부족하다는 것이다. 책장을 넘길 때 마다 이솝우화에 대한 깊이 있는 재해석이 새롭게 다가온다. 책 읽기의 즐거움과 사고의 확장, 우리사회를 지탱하는 민주주의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여줄 수 있는 좋은 교양서다. 청소년들이 “이솝에게 배우는 민주주의”를 통해 딱딱한 정치사상이 아닌 생활 방식으로서의 민주주의를 배울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
    자료찾기

Excel Viewer 다운로드

추천도서목록을 볼 수 있는 무료 뷰어 프로그램(Excel Viewer)을 내려받으실 수 있습니다